• 즐겨찾기 추가
  • 2018.05.24(목) 19:51
구 여수중부보건소 부지, 주거공간으로

국토부 노후 공공청사 복합 개발사업 선정
협약 후 본격 사업추진…205억 투입될 듯

/여수=최준열 기자
2018년 01월 19일(금) 00:00
여수 여서동 구 중부보건지소가 청년들을 위한 임대주택으로 탈바꿈한다.

여수시는 국토교통부,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함께 구 중부보건지소 자리에 청년임대주택 200호와 공영주차장을 건립할 계획이라고 18일 밝혔다.

청년임대주택 건립은 시가 국토교통부의 노후 공공청사 복합개발사업에 선정되면서 가능하게 됐다.

이 사업은 노후 공공청사를 청년임대주택 등으로 개발하는 내용으로 지난 16일 여수 구 중부보건지소가 전남에서는 유일하게 대상지로 확정됐다.

사업 추진일정 등은 향후 여수시와 LH 간 협약을 통해 구체화되며, 공사비는 국비 205억원 정도가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여수시는 부지를 무상으로 제공하고, LH는 철거 및 임대주택·주차장 건립, 국토부는 사업비 지원 등의 역할을 맡는다.

사업 완료 후 임대주택은 LH가 운영하고, 주차장은 여수시에 기부채납 돼 시민들을 위한 공영주차장으로 이용된다.

구 중부보건지소는 건축된 지 25년이 경과한 건축물로 지반침하 등으로 균열이 발생해 철거를 앞두고 있었다.

시 관계자는 “노후 공공청사가 청년들을 위한 임대주택으로 재탄생하게 됐다”며 “사업이 조기에 완료될 수 있도록 LH와 적극적인 협력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수시는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의 주거안정을 위해 수정동과 서교동에 각 200호의 행복주택을 건립하고 있다.
/여수=최준열 기자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