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2.20(화) 22:22
광주시 ‘폭설 포트홀’ 1188곳 응급보수

육교 등 22곳 미끄럼 방지시설도 정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1월 22일(월) 00:00
광주시가 연초 폭설로 인해 움푹 파인 도로(일명 포트홀) 1100여 곳을 응급 보수했다. 또 미끄럼 방지시설 20여 곳도 정비키로 했다.
시는 21일 “종합건설본부와 5개 자치구 등 14개반 75명으로 보수반을 편성해 지난 15일부터 19일까지 1905포대의 아스콘을 투입, 천변좌하로 등 포트홀 1188곳을 정비했다”고 밝혔다.
시는 올해 강수량은 평년과 비슷하지만 기온변화가 클 것으로 예보되면서 겨울철 눈과 비의 동결과 융해가 반복되면서 포트홀이 다량 발생했고, 앞으로도 증가할 것으로 보고 도로 순찰과 보수작업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보행 시 낙상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육교와 지하차도 등 22곳의 미끄럼방지시설도 정비할 계획이다.
시가 낙상사고 예방을 위해 일제 점검한 결과, 동구 중앙육교 등 22곳의 미끄럼방지시설이 낡아 재기능을 못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자치구의 열악한 예산상황을 고려해 시 특별교부금 2억4100만원이 투입돼 2월까지 정비를 마칠 계획이다.
/한동주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