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성추행 의혹’ 조민기 교수직 사직

청주대 중징계 의결… 면직 처분절차 착수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2월 21일(수) 00:00


청주대학교 연극학과 조교수인 배우 조민기(53)씨가 성추행 연루 의혹으로 중징계 처분을 받자 사직서를 제출했다.
청주대는 이달 초 징계위원회에 회부된 조씨를 정직 3개월에 중징계 처분했다고 20일 밝혔다.
관련 의혹을 완강히 부인한 조씨는 중징계 처분이 내려지자 대학 측에 사직서를 제출했고, 오는 28일자로 수리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학은 조만간 징계위 결과를 가지고 별도의 면직 처분 절차도 밟을 방침이다.
청주대는 지난해 11월 성추행 관련 투서가 제출되면서 학생들을 상대로 자체 조사를 벌였다.
조사 결과 여학생들 사이에서 관련 진술이 나왔다.
대학 양성평등위원회는 이 같은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조씨를 징계위에 회부했다.
청주대 관계자는 “지난해 11월 문제가 불거져 바로 조사에 들어갔고, 여학생들로부터 진술을 받아냈다”며 “양성평등위원회에서 문제가 있다고 판단해 조씨를 징계위에 회부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조씨가 관련 의혹을 부인하면서 사직서를 제출했고, 학교에서 이를 수리했다”고 말했다.
이 대학 연극영화과를 졸업한 조씨는 2010년 3월 공연영상학부 조교수로 임용됐다.
/뉴시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