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남북정상회담으로 이산가족 상봉 재개 희망 모락모락" CNN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4월 23일(월) 00:00
오는 27일에 있을 남북정상회담이 한국전쟁으로 인해 발생한 이산가족들이 다시 만날 마지막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고 CNN이 22일 보도했다.
이미 80대 또는 90대에 이른 남북 이산가족들에게 헤어진 이들을 다시 만날 수 있는 시간이 부족하기 때문에 이번이 정상회담이 이산가족 상봉이 재추진될 마지막 기회가 될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CNN은 그러면서 실제 남한에서 살고 있는 실제 이산가족의 사연을 소개하기도 했다.
그동안 남한의 많은 정치인들은 지난 수년간 이산가족들을 위한 시간이 사라지고 있다고 주장하면서도 재상봉 추진을 위해 문 대통령을 그렇게 강하게 압박하지는 않았다.
지난 2000년 이래 약 20회의 이산가족 상봉이 이뤄졌으며, 한번 상봉이 이뤄질 때마다 100여명의 이산가족이 만났다. 마지막으로 이산가족 상봉이 진행된 것은 지난 2015년이다.
우리 통일부에 등록된 이산가족 상봉 신청자는 약 13만 명. 이 중 절반 이상이 사망했고 생존자 평균 나이도 팔순이 넘어간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