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9.20(목) 18:20
“생태적으로 뿌리달라 연대 절대 불가능”

최영태 시교육감 후보, 단일화 제안 일축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5월 25일(금) 00:00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최영태 광주시교육감 후보가 24일 이정선 후보의 단일화 제안을 “일고의 가치도 없다”고 일축했다.
최 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이 후보와는 생태적으로 뿌리가 달라 후보 개인적인 유불리에 따른 단일화를 포함해 어떠한 연대도 불가능하다는 것을 천명한다”고 밝혔다.
이어 최 후보는 “광주혁신교육감 단일화 시민경선 추진위의 경선 요구를 거절한 이 후보가 단일화 운운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다”며 “단일화를 포함한 모든 문제는 시민사회단체와 광주시민의 뜻을 살펴서 결정할 문제다”고 말했다.
최 후보는 “후보 단일화를 하지 않는 3자 구도에서 승리를 확신한다”며 “광주시민의 여론은 지난 8년간의 광주교육행정에 대한 불신과 교육감 3선에 대한 피로도가 큰만큼 청렴도 전국 꼴찌, 학력 저하 지표를 보더라도 합리적 진보세력으로 교체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