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08.19(일) 18:39
광양시 ‘산토토마토’ 체험농장 호응


유치원·초등학생 등 1300여명 다녀가…피자만들기 등 ‘인기’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6월 20일(수) 00:00
광양시는 산토토마토 농장이 토마토 체험 농장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시 농업기술센터는 도시민의 농촌관광 수요증가에 대응하고, 농촌체험의 질을 향상하고자 농촌체험농장 육성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에는 ‘산토토마토 농장’을 사업대상자로 선정해 총 5천만 원(시비, 자부담 각각 50%)을 투자해 체험기반을 다졌었다.

‘산토토마토 농장’(광양시 광양읍 도월리 555-1번지)은 깨끗하고 넓은 시설하우스와 젊은 농부 부부의 동화이야기로 시작하는 재미있는 체험으로 방문객들의 입소문을 타며, 올 들어 유치원과 초등학생 등 1300여 명이 다녀가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토마토 수확기에는 토마토 수확과 피자만들기 체험이 이뤄지고 있으며, 그 외의 기간에는 토마토 모종심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방울토마토는 전부 무농약으로 재배해 수확 후 바로 그 자리에서 싱싱한 토마토를 맛 볼 수 있다.

산토토마토를 운영하는 오성혁 대표는 “창업농으로서 꼭 성공해 귀농하는 청년들의 좋은 모범이 되고자 농촌교육농장 인증을 받았다”며, “대한민국의 으뜸 토마토 농장이 되는 꿈을 갖고 체험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정상범 농산물마케팅과장은 “시설하우스가 많은 광양에 하우스 체험농장은 처음이다”며, “농촌 체험 학습을 통해 농촌의 따뜻한 정을 느끼고 바른 먹거리에 대한 인식이 심어지길 바란다”며 “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고 아이 양육하기 좋은 광양시에 걸맞게 지역 내외 학생들과 도시민들에게 다양한 농촌 현장 체험 기회를 제공하도록 농촌체험농장 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