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18.11.14(수) 18:43
친환경차 시장 '쑥쑥'…올 누적 판매량 전년比 40.3%↑


1월~5월 내수 판매량 전년比 2.5%↓62만 8298대 판매
친환경차 증가세…전기차 지난달 판매량 전년比 176.4%↑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18년 06월 21일(목) 00:00
자동차 내수 판매량이 주춤한 사이에도 친환경차 시장은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이면서 친환경차가 대세로 자리잡고 있다.

20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에 따르면 내수 판매량이 주춤했던 지난달에도 하이브리드차(HEV), 전기차(EV), 플러그인하이브리드차(PHEV), 수소연료전지차(FCEV) 등 친환경차 판매량은 전년 대비 28.3% 증가한 7945대를 기록했다.

특히 전기차 판매량은 폭발적인 성장세를 보였다. 지난해 5월 849대 판매됐던 전기차는 지난달 2347대 판매돼 판매량이 176.4% 껑충 뛰었다.

올해 누적 판매대수를 보면 친환경차의 성장세가 더욱 두드러진다. 올해 1월~5월 친환경차 누적 판매량은 전년 대비 40.3% 증가한 3만 2363대. 전체 승용차 내수의 6.2%를 차지했다.

그랜저 하이브리드는 지난달 출시 이후 사상 최대치인 2521대 판매됐다. 전년 대비 36.6% 늘어난 수치다. 지난달 내연기관 모델을 포함한 그랜저 판매 대수는 1만 436대. 전체 그랜저 판매량 4대 중 1대는 하이브리드 모델이 차지한 셈이다.

수소차 역시 현대차의 '넥쏘' 출시로 판매량이 증가했다. 지난해 1월부터 5월까지 누적 판매 21대를 기록했던 수소차는 올해 같은 기간 141대 판매됐다.

이 같은 친환경차의 인기는 지속될 것으로 보인다. 유가 상승으로 휘발유가 오름세가 지속되는 등 유류비 부담이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한편 지난 5월 현대·기아자동차, 한국지엠, 쌍용차, 르노삼성차 등 완성차 5개 업체는5월 내수 자동차 판매는 다양한 신차가 출시됐음에도 불구하고 한국지엠 사태 등으로 인한 판매 위축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5% 감소한 13만 4301대를 기록했다.

1월부터 5월까지 누적 판매량도 전년 대비 2.5% 감소한 62만 8298대를 기록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독자 의견 (0개)
이 름 비밀번호
제 목
내 용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