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7.15(수) 18:29
‘전남판 뉴딜’로 ‘포스트 코로나’ 선점

27일 ‘보고회’ 개최…81개 사업 발굴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5월 28일(목) 00:00
전남도는 포스트 코로나에 대응한 사업을 발굴해 국고 확보에 나서기로 했다.
전남도는 27일 김영록 전남도지사 주재로 ‘포스트 코로나 대응 및 한국판 뉴딜사업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일자리·경제·관광·농수산 등 각계 전문가 9명이 함께해 분야별 발굴 안건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과 의견을 제시, 발굴 사업에 대한 완성도를 높였다.
보고회에서는 먼저 전남도청 각 실국에서 발굴한 ‘포스트 코로나’ 시대 전남도의 정책 방향이 제시됐다.
전남도는 ‘코로나19’ 이후 뉴노멀 시대에 비대면(언택트)과 온라인 중심 디지털 경제로의 진입 속도가 한층 가속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또 글로벌 가치사슬(GVC) 보다 자국 가치사슬 중심의 제조업 생태계가 구축될 것으로 예측하고, 해외이전 기업의 국내 복귀(리쇼어링)를 위해 기존 제도를 넘어선 획기적인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
‘한국판 뉴딜’과 관련해서는 지난 7일 정부 관계부처 합동으로 제시된 디지털 인프라와 비대면 산업, SOC 디지털화, 그린뉴딜 등 4대 중점 방향에 대해 논의됐다.
전남도가 발굴한 ‘한국판 뉴딜’은 총 81개 사업으로 ▲디지털 인프라 분야는 소재부품 제조혁신 기반구축 사업 등 41개 사업 ▲비대면 산업 분야는 가상현실 전지훈련장 구축 사업 등 24개 사업 ▲SOC디지털화 분야는 자동화 ‘컨’ 터미널 구축 등 9개 사업 ▲그린뉴딜은 LNG극저온 단열시스템 국산화 실증센터 구축 등 7개 사업이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예상을 뛰어넘는 정책적 상상력과 과감한 추진력이 발휘돼야 한다”며 “한국판 뉴딜을 통해 전남도가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도록 모두 노력을 다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전남도는 포스트 코로나 선제적 대응을 위해 각 실국별 ‘포스트 코로나 대응 TF’를 구성·운영 중이다.
또 최근 ‘포스트 코로나 대응 전남도 아이디어 공모’를 진행, 124건의 국민 아이디어를 접수해 사업화를 검토 중이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