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2(수) 17:46
"손흥민, 유럽 톱 스트라이커"…셰필드 감독의 경계

3일 오전 2시 셰필드 원정서 리그 10호골 도전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7월 02일(목) 00:0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와의 대결을 앞둔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크리스 와일더 감독이 한국 축구의 보물 손흥민(28)을 경계했다. (캡처=토트넘 홋스퍼 소셜미디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와의 대결을 앞둔 셰필드 유나이티드의 크리스 와일더 감독이 한국 축구의 보물 손흥민(28)을 경계했다.

토트넘은 3일 오전 2시(한국시간) 영국 브라몰 레인에서 셰필드와 2019~2020시즌 EPL 32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다음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위해 톱4 진입이 목표인 토트넘엔 승점 3점이 절실한 경기다.

지난 라운드에서 손흥민의 리그 8호 도움으로 웨스트햄을 2-0으로 완파한 토트넘은 12승9무10패(승점45)로 리그 7위다. 4위 첼시(승점54)와는 승점 9점 차이다.

토트넘을 홈으로 불러들이는 셰필드는 리그 9위다. 이번 시즌 승격팀 돌풍을 일으키며 한때 유럽클럽대항전 출전까지 넘봤으나, 시즌 재개 후 3경기에서 1무2패로 부진에 빠졌다.

최근에는 뉴캐슬 유나이티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연속해서 0-3 완패를 당했다.

연패 위기에 빠진 셰필드 와일더 감독은 1일(한국시간) 영국 축구전문매체 트라이벌풋볼을 통해 "토트넘 입장에선 톱 스트라이커 두 명이 복귀한 셈이다. 손흥민과 케인은 유럽 최고의 공격수 중 한 명"이라며 "둘이 돌아오면서 토트넘 전력이 크게 강화됐다"라고 말했다.

이어 "토트넘은 최고의 감독과 환상적인 스쿼드를 갖춘 빅클럽이다. 그들은 우리를 반드시 이겨야 한다고 생각할 것이다. 우리는 그 점을 찾아 빈틈을 노리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손흥민은 이번 시즌 정규리그에서 9골 8도움을 기록 중이다. 셰필드전에서 한 골을 추가하면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한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