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0.08.12(수) 17:46
이정은, 생애 첫 알바트로스 '기염'…KLPGA 통산 7번째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7월 13일(월) 00:00
28일 경기 이천 사우스스프링스CC에서 열린 제8회 E1 채리티 오픈 1라운드 10번홀에서 이정은6이 아이언샷을 하고 있다. (사진=KLPGA 제공)
이정은6(24)이 생애 첫 알바트로스를 잡아냈다.

이정은은 11일 부산 기장군 스톤게이트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아이에스동서 부산오픈(총상금10억원) 1라운드 5번홀(파5)에서 알바트로스를 기록했다.

208.8야드가 남은 상황에서 이정은이 친 두 번째 샷은 그림 같이 홀컵으로 빨려 들어갔다. 알바트로스를 확인한 이정은은 믿기지 않는 듯한 표정으로 기뻐했고, 동료들의 축하를 받았다.

홀인원보다 기록하기 어려운 것이 알바트로스다. 파5홀에서 두 번만에 공을 넣는 것은 정교한 샷과 함께 상당한 운도 필요하다.

KLPGA 투어에서 알바트로스가 나온 것은 7번째다.

또한 지난해 4월 롯데렌터카 여자오픈에서 전우리가 기록한 이후 약 1년 3개월 만에 알바트로스가 나왔다.

알바트로스로 한 홀에서 3타를 줄인 이정은은 낮 12시 30분 현재 단숨에 공동 4위로 뛰어 올랐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