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우드 솔루션 전문기업 나무기술㈜, 광주에 법인 설립


광주에 둥지 튼 7번째 인공지능 기업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0년 05월 29일(금) 00:00
28일 오전 동구 아이플렉스광주에서 열린 '나무인텔리전스' 법인 사무소 개소식에 이용섭 시장, 정철 나무기술㈜ 대표이사, 김경우 나무인텔리전스 법인장, 임택 동구청장 등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클라우드 솔루션 전문기업인 나무기술㈜이 28일 광주시 동구 아이플랙스에서 나무인텔리전스 법인을 설립하고 새 출발했다. 나무기술은 광주에 둥지를 튼 7번째 인공지능(AI) 기업이다.
나무기술은 인공지능 산업생태계 조성과 기업유치를 추진하고 있는 광주시와 지난달 28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나무기술은 지난 2001년 설립 이후 가상화 분야에 집중해 자회사가 국내외 8곳으로 성장했다.
끊임없는 R&D를 통해 5G 네트워크 기능 가상화, 클라우드 플랫폼, 인공지능, 빅데이터, 스마트시티에 이르는 4차 산업혁명 기반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인공지능 전문기업이다.
나무인텔리전스 설립은 AI 비즈니스 플랫폼 구축과 전문인력 양성 등 광주 인공지능 생태계 조성에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철 나무기술 대표이사는 "4차 산업혁명시대의 변화와 혁명이 몰고올 새로운 기회는 디지털화에 기반한 혁신에 있다"며 "나무기술은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와 함께 정부가 추진 중인 인공지능 강국 비전을 달성할 수 있도록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이용섭 시장은 "나무기술의 나무인텔리전스 설립은 인공지능 중심도시 광주를 향한 또 하나의 커다란 발걸음이다"며 "세계 최고의 인공지능 기반을 조성해 다양한 기업이 광주에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이 기사는 호남매일 홈페이지(http://www.honammaeil.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admin@honammaeil.co.kr